회사소개

PR센터

뉴스 및 미디어에 노출된 한일고속의 소식과 보도자료, 광고 영상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기업소식] 한일고속 연안여객선 ‘골드스텔라호’ 용골거치식 진행

2019-08-30

■ 한일고속 연안여객선 ‘골드스텔라호’ 용골거치식 진행
‘실버클라우드호’에 이어 한일고속 두번째 대형 연안여객선 건조 시작




한일고속(대표 최지환)은 지난 28일(수) 오전 부산 다대조선소에서 ‘골드스텔라호’ (Gold Stella)의 용골거치식(Keel Laying)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용골거치식은 건조선대에 첫 번째 블록이 완성되어 용골을 형성하는 것을 기념하는 행사이며, 본격적으로 선박건조가 시작됨을 선포하는 상징적인 의미를 담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선주사 한일고속과 조선사 대선조선, 한국선급 임직원이 참석하여 함께 골드스텔라호의 성공적인 건조를 기원했다.

골드스텔라호는 한일고속에서 ‘연안여객선 현대화펀드’를 지원받아 제작하는 두번째 선박으로, 2020년 7월부터 여수~제주 항로에서 운항될 예정이다.
신조여객선은 길이 160m, 폭 25m, 국제톤수 2만1500톤 규모로 900명 이상의 여객과 4.5톤 트럭 약 160대와 승용차 36대를 동시에 수송할 수 있다.

최지환 한일고속 대표는 “국내연안여객선 산업은 골드스텔라호 건조로 인해 새로운 국면을 맞이할 것이다.
이전의 대형 카페리들과는 차별화된 시설 및 환경 조성을 통해 고객들이 카페리 여행의 묘미를 경험할 수 있는 공간을 선보일 예정이다.” 라고 밝혔다.


 
매체명 일시 기사제목
프라임경제 2019-08-30 한일고속, 新 건조 '골드스텔라호' 용골거치식 진행
프레시안 2019-08-30 한일고속 연안여객선 ‘골드스텔라호’ 용골거치식 진행
전남뉴스피플 2019-08-30 한일고속 연안여객선 '골드스텔라호' 용골거치식
전남매일 2019-09-01 한일고속연안여객선 '골드스텔라호' 용골거치식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