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소개

PR센터

뉴스 및 미디어에 노출된 한일고속의 소식과 보도자료, 광고 영상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Safety First] 한일고속, 국내 최초 구명뗏목 일제 투하 안전 점검 실시

2014-06-16

◆ 제주~완도 여객선 한일카훼리1호, 구명뗏목 40개 바다로 투하하는 안전점검 국내 최초 시행 
◆ 좌우 1개씩 바다에 터뜨리는 구명뗏목 안전검사 규정보다 엄격히 실시



한일고속(대표 최석정)은 완도-제주 여객선 한일카훼리1호의 구명뗏목(구명벌) 40개에 대한 일제 안전검사를 16일 여수 앞바다에서 실시하였다고 밝혔다.

한일고속은 전남 완도↔제주 간 한일카훼리1호의 2014년 정기 선박검사를 시행하면서, 선내에 구비된 구명뗏목 40개를 전부 바다에 터뜨려 작동 여부를 점검하는 엄격한 안전검사를 실시하였다. 바다로 투하한 구명뗏목 40개는 모두 정상적으로 펼쳐졌으며, 이번 검사로 해수에 노출되어 교체가 필요해진 일부 부속품은 모두 새 것으로 교체될 예정이다.

최지환 한일고속 부사장은 “세월호 사고 후 관계당국의 지침에 의해 ‘안전운항’ 시스템이 강화되고 있을 뿐 아니라, 상당수 여객선사가 자구책을 모색 중” 이라며, “이러한 연장선상에서 이번 한일카훼리1호의 구명뗏목 안전 점검을 규정보다 엄격히 실시하게 되었다” 고 밝혔다.

규정상 연안여객선 구명뗏목에 대한 안전점검은 안전점검 업체 주관으로 투하시험과 개방검사 2가지 방법을 병행하여 시행되며, 통상적으로 매년 선박당 실시하는 정기적 선박검사 때 이루어진다. 

투하시험은 바다로 구명뗏목을 실제로 투하하여 작동 이상 유무를 확인하는 검사. 대형 선박의 경우 모든 구명뗏목을 투하하여 검사하는 것이 현실적으로 불가능하기 때문에 좌현과 우현에서 1개씩 임의로 선정하여 점검하도록 되어 있다. 나머지 구명뗏목은 선박에서 수거하여 육상으로 옮긴 후, 개방검사를 통해 불량 부품이 없는지 또는 구명뗏목을 펼치게 하는 실린더의 기능은 정상인지 등을 확인한다.

오늘 40개 구명뗏목에 대한 일제 투하시험을 진행한 한일카훼리1호는 이번 정기검사 기간 동안, 구명뗏목 투하시험을 포함하여 구명동의 등 선박에 비치된 각종 구명장비∙시설 및 소방장비를 점검하는 안전 검사, 선박 외판의 손상이나 변형 여부 등을 면밀히 검사하는 선체 검사, 엔진개방검사를 포함하여 추진기, 통신계기 등 각종 기기의 노후상태 및 작동여부를 검사하는 기기검사, 그리고 여객과 화물 수송을 위한 편의시설과 차량화물 고박설비가 제대로 유지 관리되고 있는지 등을 확인하는 검사 등을 시행하게 된다.

한일카훼리1호는 여객 1,000여명과 차량 190대를 선적할 수 있는 대형 여객선(6,327t급)으로, 완도~제주를 하루 1왕복 운항한다. 한일고속은 내륙↔제주간 최단항로인 완도~제주 노선에 쾌속선 블루나래호(소요시간 1시간40분)와 한일카훼리1호 등 여객선 3척을 운항하고 있다.          - 끝 -




매체보도 보기  (기사제목을 클릭하시면 기사내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매 체 명 보도일자 기사제목
연합뉴스 2014-06-16   '달라진 여객선사' 구명 뗏목 바다에 투하 작동 점검
  2014-06-16   "12초 만에 터졌다"
  2014-06-16   여수 앞바다에서 구명 뗏목 점검
경향신문 2014-06-16   한일고속, 세월호 참사 교훈삼아 구명벌 점검
디지털타임즈 2014-06-16   한일고속, 한일카훼리1호 구명벌 40개 투하.. 국내 첫 일제 검사 실시
무등일보 2014-06-18   완도 '한일카훼리' 여객선 일제 안전점검
 
   

목록보기